영암군, 사랑과 희망의 불빛 성탄트리 '점등'

한해를 되돌아보고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는데 도움 기대

편집국 | 기사입력 2018/12/17 [12:56]

영암군, 사랑과 희망의 불빛 성탄트리 '점등'

한해를 되돌아보고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는데 도움 기대

편집국 | 입력 : 2018/12/17 [12:56]

 


영암군(군수 전동평)은 성탄절과 연말연시를 맞이해 지역주민의 화합을 기원하는 성탄트리를 설치했다.

 

성탄트리는 영암읍 역리 공설운동장 입구, 삼호읍 나불리 영산호 2개소에 7m 높이로 설치해 내년 1월 중순까지 환하게 불을 밝혀 거리를 오가는 군민들에게 다사다난했던 올 한해를 되돌아보고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영암군 관계자는 "아름답게 빛나는 성탄트리가 영암군민들에게 사랑과 희망의 빛이 되길 기대하며, 특히 성탄절과 연말연시를 맞아 우리 주변에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을 돌아보고 함께하는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기를 바란다"고 밝혔다.

/김일호 가자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